아현동 성당 50년사










 
본당의 초창기 (그 태동(胎動)과 창설(創設)의 장(章)


































평일미사가 봉헌되던 초창기의 김복응 교우댁(2층)
임시성당(예배당 건물)
1차 신축된 아현 성당
아현 성당 전경 1960년 9월 10일 기공
1961년 8월 10일 완공
1965년 12월 19일 축성










약현(藥峴) 본당 시절

아현동 및 북아현동 골짜기를 중심으로 한 성문 밖 넓은 지역에 흩어져 살고 있는 교우들은 그들의 주거 지역상의 위치로 보아 당연히

약현 본당 소속이었다. 약현 본당의 관할지역 중에서 많은 지역들이 일제시대(日帝時代)와 8·15 해방 후에 속속분리되어 따로 본당을

설립하였으나 북아현동을 중심으로 한 인근 지역은 1950년대 후반에 가서야 겨우 본당을 분립할 수 있었다.

그러니까 1892년 약현 본당 창설부터 기산(起算)하면 1957년 본당을 분립할 때까지 60여년 이란 오랜 기간을 약현 본당에 교적을 두고

신앙생활을 영위한 것이 된다.




아현(阿峴)의 유래(由來)

아현(阿峴)이란 지명은 「애오개」에서 유래하였다. 「애오개」란 충정로 3가에서 마포(麻浦)쪽으로 넘어가는 고개의 우리말 이름이었

다. 남쪽 만리동과 서쪽 대현동에는 각각 큰 고개가 있고, 이곳 고개가 제일 작으므로 「애오개」라 하던 것이 변하여 한자명으로 아현

(阿峴)이라 부르게 되었고, 아현동을 가르켜「애오개」, 혹은 「애오개굴」이라고 불렀다. 한편 아현동의 대명사처럼 된「굴레방다리」

는 일명 늑교(勒橋)라고도 하여 북아현동 163번지 남쪽 네거리에 있던 다리를 일컬었다.


약현(藥峴)의 교세(敎勢)

1930년대에 이르러서도 서울에는 아직 종현, 약현, 백동, 이렇게 세 본당 밖에 없었다. 그 중에서도 약현은 서울 문밖의 유일한 본당이어

서 해마다 일자리를 찾아 서울로 모여 드는 지방 교우들을 도저히 수용할 수 없었다. 1934년 통계에 의하면 본당 교우가 모두 3,780명이

었다. 1901년 송도(松都) 본당의 분할을 효시(嚆矢)로 1932년 영등포 구역의 분할, 해방 후에는 1947년 잠실 본당, 1948년에 신용산(신용

산=삼각지) 본당, 1949년후에는 후암동 본당을 차례로 분립시킨 약현 본당은 수용 능력에 비해 아직도 엄청난 수효의 신자를 포용하고

있었다. 6·25 전란을 치른 후에도 교세는 날로 증가하여 아현 본당 창설 전 해인 1956년도의 약현 본당 신자 총수는 무려 7천 1백 85명을

헤아렸다. 이렇듯 과다한 신자수, 협소한 성당에서 오는 수용 능력의 부족과 관할 지역의 광대함에 기인하는 사목상의 불합리성 등을 고

려할 때 새 본당의 분립 문제는 시급한 현실 문제로 대두되었다.
 
 
 
 

옛 아현성당



아현성당 신축 기공식


신축기금 마련 아현성당 바자회(서강대)


새 성전에서 견진성사 (김수환 추기경 집전)

 

새 성전 건립 약사

           
  년 도   날 짜   내 용
           
  1985년       성전 신축 확장 대지 구입(13-1) 48평
  1987년   7. 5   본당 설립 30주년 방향 설문 조사
      11. 29   성전 신축 확장 대지 구입(14-3) 30평
      12. 10   성전 신축 확장 대지 구입(23-15) 50평
  1988년   3. 5   성전 신축 확장 대지 구입(23-9) 28평
      5. 15   성전 신축 확장 대지 구입(125-12) 10평
  1989년   3. 23   신축 공사 도급 계약 체결(범양건영)
      4. 30   아현 새 성전 건축 기공식
      11. 1   새 성전 지하 성당으로 이전
  1990년   8. 8   대성당 고상 설치
      8. 15   대성전에서 첫 미사 봉헌
      8. 31   새 성전으로 사무실 이전
      9. 26   사제관, 수녀원 이전
      9. 27   머리돌 고정
      10. 21   새 성전 건립 기념 및 본당의 날 기념 체육대회(북성 초등학교)
      11. 30   성당 신축 공사 완료
         
   
  애오게 새 성전 발간사
 

사랑 이야기

   
 

- 故 이영섭(콘스탄틴) 前 사목회장

 
인류의 역사가 시작된 이래 아마도 수 십억의 사람들이 사랑을 해왔을 것입니다. 그 사랑이 이성간의 사랑이든 친구간의 사랑이든 사람이면 누구나 사랑을 체험하고, 또 기억을 간직하면서 살아 갑니다.

그런데 대부분의 사랑 이야기는 서로 비슷해서 들어 보아도 특별한 점을 찾을 수가 없습니다. 그러나 서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는 그들의 사랑이 다른 사람들의 사랑과 비슷하더라도 세상에서 가장 소중하고 유일한 것임에 틀림이 없습니다.

우리 아현본당 공동체도 이런 사랑의 체험과 기억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우리들의 뜨거운 사랑으로 새 성전을 이룩했고, 이제 기쁜 축성의 날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물론 우리들만이 새 성전을 이룩한 것은 아닙니다. 또한 우리들의 성전이 웅장하고 화려해서 자랑할 만한 것도 아닙니다. 오히려 우리
본당의 실정에 맞게 단순하고 소박하다고 말하는 것이 옳을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의 성전은 우리들의 사랑으로-우리들의 땀과 간절한 기도로-이루어졌기에, 우리들에게는 세상의 어느 성전보다도 소중합니다. 이에 새 성전의 축성을 맞이하면서 우리들의 사랑 이야기를 묶어 한 권의 책자로 만들었습니다.

이 책에는 새 성전의 건립을 허락하신 우리 주님께 대한 열절한 사랑과 우리들 서로의 사랑이 진솔하게 고백되어 있습니다. 이 사랑의 기억들은 지난 날의 축억을 담은 낡은 사진첩 속에서 잊혀져 가지는 않을 것입니다. 우리들이 가장 어려웠을 때, 오히려 하나가 되었던 이 사랑의 기억은 우리들이 앞으로 기쁜 신앙 생활, 즐거운 공동체 생활을 영위하는데 귀중한 밑바탕이 될 것입니다.

잘 아시는 것처럼 성전은 예수 그리스도의 기념관이 아닙니다. 성전은 생활하신 주께서 지금 우리와 함께 여기 계시며, 우리의 구원을 위한 역사를 주도하고 계신다는 표징입니다.

예수께서 예루살렘 성전을 보시고 "지금 이 성전을 허물어라. 내가 사흘 안에 새로 지어 놓겠다."고 하신 말씀의 뜻도, 겉으로 드러난 건물이 성전이 아니고 그 분 자신이 곧 살아 계신 구원의 계시이며 영원한 성전이 되신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우리들은 주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부르심에 각각 자유롭게 선택하고, 기쁘게 응답함으로써 구원의 표징인 성전을 이룩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세 성전의 축성이 우리들의 보다 성숙한 신앙을 위한 새 출발이 되기를 함께 다짐하면서,
우리들 각자의 마음 안에 허물어지지 않는 주님의 성전을 세울 수 있도록 간절히 기도해야 할 것
입니다.

끝으로 지난 5년간 새 성전의 건립을 위해 노심초사하신 안충석 루가 주임 신부님을 비롯하여 역대 보좌신부님과 수녀님들, 희생과 봉사로 헌신하신 본당의 모든 형제 자매님들 그리고 우리들이 가장 어려웠을 때 용기를 복돋아 주셨던 은인들께 우리들의 이 작은 사랑 이야기를 바침으로써 그 은혜에 적은 부분이나마 보답하고자 합니다.

 
1991년 3월

 

 

 
   
   
  새 성전 건축관계          
       
           
       
           
       
           
       
           
       
           
       
           
       
           
       
           
       
         
  앞 건물 매입 후 철거        
       
           
       
           
       
           
       
           
 
   
         
  본당 초기 사진        
       
           
       
           
 
   
         
  성모상 전시회        
       
           
       
           
       
           
       
           
       
           
       
           
       
           
       
           
       
           
       
           
       
           
       
           
       
           
       
           
       
           
       
           
       
           
       
           
       
           
       
           
       
           
       
 
   
         
  본당 내외 모습        
       
           
       
           
       
           
       
           
       
           
       
           
       
           
       
           
       
         
  자문위원회        
       
         
  본당의 날 기차여행        
       
           
       
           
       
           
       
           
       
         
  새오르간 축성        
       
           
       
           
       
         
  신협총회        
       
         
  무료 안과 검진        
       
           
       
         
  반석회 바자회        
           
       
           
       
           
       
 
   
         
  성서필사        
       
           
       
           
       
 
   
         
  성모의 밤        
       
           
       
           
       
           
       
           
       
           
       
           
       
           
       
           
 
   
           
       
           
       
 
   
         
  주일학교 은총축제        
       
           
       
 
   
         
  노인대학        
       
           
       
           
       
     
   
  부활절 십자가의 길 연극        
       
           
       
           
       
     
   
  월출산 산행        
       
 
   
     
   
  대보름 행사        
       
           
       
           
 
   
           
       
           
       
           
       
           
       
           
       
 
   
     
   
  콩국수 파티        
       
           
 
   
     
   
           
  구역의달 활동-북3동 자연보호활동        
       
           
       
           
       
           
       
           
       
           
 
   
     
   
  남성구역 송년회        
       
 
   
     
   
  청년성가대,전례단,레지오        
       
           
       
           
       
     
   
  첫 영성체        
       
           
       
     
   
  영세식        
       
           
       
           
       
     
   
  부활달걀콘테스트        
       
           
       
           
   
   
           
 
     
           
 
     
           
   
   
           
       
           
   
   
           
       
           
       
     
   
  주임신부님 은경축        
       
 
   
     
   
  07년 여름캠프        
       
 
   
     
   
  성가대